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5-24 12:48 (금)
몸을 낮추고 땅에 닿아야- 겸손한 제비꽃을 보려면
상태바
몸을 낮추고 땅에 닿아야- 겸손한 제비꽃을 보려면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24.05.10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뉴스]

▲ 제비꽃을 제대로 보기 위해서는 겸손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
▲ 제비꽃을 제대로 보기 위해서는 겸손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

쪼그리고 앉았습니다.

잘 보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네요.

날 보려면 그렇게 해야해요.

보라색 입을 열고

한 눈을 찡긋하며

손짓하는데

거절할 수 없습니다.

주저 없이 땅에 닿았지요.

나폴레옹 보나파르트도 그랬습니다.

제비꽃은 겸손을 원하니까요.

녀석을 처음 만났을 때 아주 어렸고

두 번 째는 야위었고

마지막으로 만났을 때는 평화로웠습니다.

조동진님이 부른 ‘제비꽃’을 들어야 하는 순간이지요.

하지만 한밤중에는 깨어 있고 싶지 않습니다.

우리에게는 내일이 소중하니까요.

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