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2-10-06 18:20 (목)
공명지조共命之鳥-함께 하면 살고 흩어지면
상태바
공명지조共命之鳥-함께 하면 살고 흩어지면
  • 의약뉴스
  • 승인 2022.07.08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共 함께 공 

-命 목숨 명 

-之 갈 지 

-鳥 새 조 

직역을 하면 함께 목숨을 같이 하는 새라는 뜻이다.

불교 전설에 따르면 공명조는 한 몸에 두 개의 머리를 가진 새다.

그 중 한 머리가 몸에 좋은 열매만 먹자 다른 한 머리가 시기하고 질투해 독약이 든 열매를 먹였다.

자기만 살겠다는 심보였으나 결국 둘이 죽었다.

이는 함께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는 운명공동체의 비유적 표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