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4-19 01:53 (금)
구오사미驅烏沙彌- 삼사미의 맨 첫 번째
상태바
구오사미驅烏沙彌- 삼사미의 맨 첫 번째
  • 의약뉴스 이순 기자
  • 승인 2023.02.28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뉴스]

-驅 몰 구 

-烏 까마귀 오

-沙 모래 사 

-彌 두루미칠 미 

불교용어다. 

불문에 들어와 아직 비구가 되기 전의 어린 중 가운데 7살에서 14살 사이의 스님을 말한다. 

삼사미 중의 맨 첫번째에 해당한다. 

음식을 얻어 먹으려고 온 새나 까마귀 등을 쫒는 일을 주로 담당했다. 

참고로 14살부터 19살 까지는 응법사미 20살이 넘으면 명자사미라고 불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