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4-04 11:38 (토)
착족무처着足無處
상태바
착족무처着足無處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20.03.26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着 붙을 착

-足 발 족

-無 없을 무

-處 곳 처

발을 붙이고 설 자리가 없다는 뜻이다.

이는 기반을 삼아서 의지할 곳이 없다는 의미다.

소도 언덕이 있어야 비빌 수 있다는 속담이 있다.

어려운 상황에 처했을 때 믿고 기댈 수 있는 것은 중요하다.

몸이든 마음이든 그런 안식처가 한 군데 쯤은 누구에게나 있었으면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