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6-05 09:10 (금)
제약지수 급반락, 의약품지수도 낙폭 확대
상태바
제약지수 급반락, 의약품지수도 낙폭 확대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20.03.18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7일 반등에 성공하며 기세를 올렸던 제약지수(코스닥)가 단 하루 만에 반락했다.
▲ 17일 반등에 성공하며 기세를 올렸던 제약지수(코스닥)가 단 하루 만에 반락했다.

17일 반등에 성공하며 기세를 올렸던 제약지수(코스닥)가 단 하루 만에 반락했다.

코로나 19 팬데믹 선언 이후 주식시장이 맥없이 추락하고 있는 가운데 18일 주식시장 역시 약세를 면치 못했다.

이 가운데 유가증권시장 의약품업종지수는 9416.76으로 전일대비 481.26p(-4.86%) 하락하며 낙폭이 다시 확대됐고, 코스닥시장 제약지수는 6107.11로 337.58p(-5.24%) 하락, 6000선을 위협받고 있다.

종목별로도 제약지수 구성종목 중 엔지켐생명과학의 주가가 20% 이상 급락하고 제테마가 20%에 가까운 낙폭을 기록하는 등 6개 종목의 주가가 10%이상 하락했다.

의약품업종지수 구성종목에서도 슈펙트의 코로나 19 치료 가능성으로 상한가를 기록했던 일양약품이 20% 가까이 급락한 가운데 종근당바이오와 부광약품 등도 10% 가까이 하락, 약세를 보였다.

반면, 약세장 속에서도 의약품업종지수 구성종목 중 진원생명과학이 25.83% 급등한 가운데 제약지수 구성종목에서는 피씨엘이 15%대의 상승폭을 기록하는 등 선전했으나, 이외의 종목들은 모두 5%이내의 상승폭에 그쳤고, 그나마도 의약품업종지수 구성종목 중 주가가 상승한 종목은 진원생명과학을 포함, 영진약품과 삼진제약 등 3개 종목에 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