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6-05 06:37 (금)
사노피, 대구 지역 코로나 19 의료 봉사자에 여성 생필품 세트 전달 外
상태바
사노피, 대구 지역 코로나 19 의료 봉사자에 여성 생필품 세트 전달 外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20.03.1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노피, 대구 지역 코로나 19 의료 봉사자에 여성 생필품 세트 전달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와 사노피 파스퇴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이하 ᅟᅩᆿ로나19) 대응에 헌신하고 있는 대구 지역 코로나19 전담병원 및 보건소 등의 여성 의료 봉사자 750명에게 4000만원 상당의 여성 생필품 세트를 전달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노피의 지원 활동은 건강한 지역사회 조성을 위해 매년 진행되는 사회책임활동 ‘원파운데이션데이(One Foundation Day)’의 일환으로, 올해는 임직원들의 자원 봉사 대신 코로나19 피해로부터 도움이 필요한 대구지역의 여성 의료 봉사자에게 생활용품을 기부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지원 물품은 ▲압박스타킹, ▲생리대, ▲일회용 속옷으로 구성된 여성 생필품 세트로, 종일 무거운 방호복을 입고 진료하는 의료 봉사자가 겪는 다리 부종과 늦은 시간까지 이어지는 근무로 세탁은 물론 별도의 여성용품을 구비하기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결정됐다. 지원 물품은 18일까지 전담 의료기관 및 보건소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사노피 배경은 대표는 “우리 사회의 일원으로서 이번 코로나19 대응에 참여 중인 의료 봉사자들의 노력과 헌신에 감사하며, 기본적인 생필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성 의료 봉사자들을 위해 힘을 보태게 됐다”면서 “임직원들과 함께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필요한 조치들을 잘 실천하면서, 이번 사태가 진정되는데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등 지역사회의 건강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노피는 2014년부터 회사 창립기념일을 ‘원파운데이션데이’로 지정하고, 이를 기념해 2015년부터 매년 4월 한 달 간 환자(Patient)와 환경(Planet)이라는 두 가지 주제와 연관된 사회책임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지난 2019년에는 총 8회에 걸쳐 ▲아름다운가게 초록산타 방 시설 보수, ▲요양원 방문봉사, ▲미세먼지저감 및 습지 환경조성, ▲시각장애인 야구장 관람 동행봉사,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컬러링 북 제작과 같은 활동을 진행했다.

◇로슈진단, 여성건강 TF팀 HER팀 구성
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조니 제)은 자사의 산전기형아검사 ‘하모니검사’, 난소기능검사(AMH), 임신중독증 검사 등의 여성건강 포트폴리오를 중심으로 여성건강 TF팀 HER(Healthcare Empowerment with Roche)팀을 구성, 여성 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주요 진단검사와 여성 건강관리의 중요성에 대해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매년 3월 8일은 ‘세계 여성의 날’로 1977년 UN이 공식 지정한 기념일로 여성의 지위 향상을 위한 날이다. 최근 여성 인권을 포함한 젠더 불평등 문제가 화제가 되고 있는 추세이나 아직까지 여성에서 건강불평등에 대한 인식은 낮다.

실제로 세계보건기구(WHO)에서도 건강불평등 문제가 여성에서 나타나고 있다고 2010년 강조하기도 했다. 국내에서도 건강보험 혜택이 남성에 더 집중되어 있어 성별간 건강불평등이 실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국내의 건강보험 보장률을 성 및 연령 구간별로 비교한 자료에서 0-5세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남성이 여성보다 건강보험보장률이 높았고, 비급여 본인 부담률은 여성이 남성보다 높았다.

한국로슈진단은 진단분야의 선두주자로서 여성이 주체성을 갖고 올바른 건강 정보를 습득하고 성별에 따른 건강불평등 문제를 해소에 기여하기 위해 여성건강 캠페인 TF팀 ‘HER’를 구성했다.

 HER팀의 여성건강 포트폴리오로는 산전 기형아검사 하모니, 난소기능검사(AMH)와 임신중독증 검사가 있다.

이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여성의 청소년기, 가임기, 임신ㆍ출산기, 갱년·폐경기 등 여성의 생애주기에 따른 여성 질환 및 진단 검사의 인지도를 높이고, 올바른 정보를 전달하면서 여성 질환을 예방, 관리, 치료해 여성이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활동을 하고 있다.

한국로슈진단은 여성건강캠페인 일환으로 2017년부터 산전 기형아검사 하모니와 임신중독증 검사에 대한 고위험 산모 대상 산모교실 운영, 기형아 검사에 대한 설문조사, 사내 직원 및 직원 배우자를 대상으로 무료 난소나이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또한 여성건강 인식 제고를 위해 작년 7월에는 여성건강홈페이지(http://www.roche-womenshealth.co.kr/)를 오픈하여 온라인에 산재되어 있는 잘못된 건강정보를 바로잡고, 여성에게 신뢰도 높은 건강정보를 전달하고 있다.

홈페이지에서는 난소기능검사(AMH), 하모니검사(Harmony), 임신중독증 검사 등 주요 여성 건강 진단 검사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난소기능검사, 하모니검사, 임신중독증 검사 모두 간단한 혈액검사를 통해 진행된다. 난소기능검사는 혈액 속 항뮬러관호르몬(Anti-Mullerian Hormone, AMH ) 수치를 측정하여 다낭성난소증후군, 과립막세포종양 같은 질환 유무를 확인할 수 있다. 

난임 여부 확인  및 폐경시기 예측에 도움을 주어  난소 기능 평가 지표로 활용할 수 있다. 하모니 검사는 ,  태아의 염색체 이상을 확인할 수 있는 산전 기형아검사로, 기존 검사와 다른 비침습적 산전 기형아검사(Non-Invasive Prenatal Test, NIPT)이기 때문에 산모와 태아 모두 안전하게 검사를 진행할 수 있다. 

더불어 하모니는 59편의 논문에서 21만 8000건의 다양한 임상 케이스를 통해 기존 검사방법 대비 높은 검출율과 낮은 위양성률을 확인했다. 

임신중독증 검사(sFlt-1/PlGF 테스트 )는 임신 초기에 임신중독증을 예측할 수 있도록 돕는다.  혈액 속 sFlt-1 농도와 PlGF 농도를 확인, sFlt-1/PlGF 비율(ratio)에 따라 임신중독증을 진단할 수 있다.

한국로슈진단 여성건강 캠페인을 이끌고 있는 황예경 본부장은 “여성의 사회적 역할은 확대됐지만 여성의 건강 문제에 있어서 불평등이 발생하는 문제에 공감하고 있다”며 “한국로슈진단은 여성 건강 증진을 위해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여성 건강검진에 대한 인지도를 높여 여성들이 자신의 인생을 주도적으로 계획할 수 있도록 여성 건강 진단 검사들과 그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