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0-07-09 06:11 (목)
한-아세안 의약품 GMP 분야 협력 강화
상태바
한-아세안 의약품 GMP 분야 협력 강화
  • 의약뉴스 강현구 기자
  • 승인 2019.06.24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아세안 의약품 GMP 조사관 초청 교육 개최...9개국 18명 참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24일부터 28일까지 아세안(ASEAN) 9개국 의약품 분야 규제당국자 18명을 초청하여 ‘2019년 아세안 의약품 GMP 조사관 초청 교육’을 개최한다.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은 경제성장 및 사회·문화 발전을 가속시키고 동남아시아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추진하기 위해 설립된 국제기구로 10개국(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타이, 브루나이, 베트남, 라오스, 미얀마, 캄보디아)으로 구성됐다.

아세안 규제당국자 초청 교육은 아세안 국가와 의약품 분야 협력을 강화하여 우리나라 의약품의 아세안 시장 진출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2017년부터 개최해 왔다.

올해 교육훈련은 바이오의약품 분야 최대 행사인 ‘글로벌 바이오 콘퍼런스(Global Bio Conference)’와 연계하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개최된다.
 
주요 내용은 ▲바이오의약품의 개요 ▲바이오의약품 제조지원설비 ▲바이오의약품 제조공정 및 공정관리 ▲컴퓨터시스템 밸리데이션 ▲국내 바이오의약품 제조소 현장 견학 등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교육이 우리나라의 우수한 의약품 제조·품질관리 수준을 아세안 국가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아세안 국가와의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하여 국내 제약·바이오기업이 아세안 국가 등 해외로 진출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지난 5월 우리나라가 EU 화이트리스트 등재된 것을 기점으로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의 수출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국제협력 사업을 펼쳐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