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6-15 22:14 (토)
길가에 풀꽃 하나만 봐도 (158)
상태바
길가에 풀꽃 하나만 봐도 (158)
  • 의약뉴스 김은주 기자
  • 승인 2006.09.1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가에 풀꽃 하나만 봐도
당신으로 이어지던 날들과

당신의 어깨에
내 머리를 얹은 어느 날
잔잔한 바다로 지는 해와 함께
우리 둘인 참 좋았습니다.

행복하시길 빕니다.
안녕.

김용택 -<사랑 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