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2-01-28 20:08 (금)
의약품지수ㆍ제약지수 낙폭 확대, 대웅제약은 15.11% 급등
상태바
의약품지수ㆍ제약지수 낙폭 확대, 대웅제약은 15.11% 급등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22.01.14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의약품지수 4%가까이 급락하며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제약지수도 낙폭을 확대했다.
▲ 의약품지수 4%가까이 급락하며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제약지수도 낙폭을 확대했다.

의약품지수 4% 가까이 급락하며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제약지수도 낙폭을 확대했다.

14일, 유가증권시장 의약품지수는 1만 5848.04로 전일대비 634.47p(-3.85%) 급락, 지난 1월 6일 이후 6거래일 만에 1만 6000선에서 물러섰다.

코스닥시장 제약지수도 1만 357.58로 전일대비 240.60p(-2.27%) 하락,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양 지수가 큰 폭으로 하락한 것과는 달리, 구성종목 중 5% 이상 급등락한 종목은 많지 않았다.

의약품지수에서는 SGLT-2 억제제 계열 당뇨병 치료제 이나보글리플로진 임상 3상 성공 소식을 전한 대웅제약이 15.11% 급등, 유일하게 5%를 상회하는 상승률을 기록했다.

반면, 셀트리온은 12.31% 급락, 의약품지수 구성종목 중 유일하게 두 자릿수의 낙폭을 기록했으며, 신풍제약(-7.89%)의 주가도 5% 이상 하락했다.

제약지수에서는 에이비엘바이어(+11.76%)이 유일하게 두 자릿수의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이외의 종목 중에서는 강스템바이오텍(+5.39%)의 주가만 5% 이상 상승했다.

반면 셀트리온(-12.00%)은 제약지수 구성종목 중 유일하게 두 자릿수의 낙폭을 기록했으며, 씨젠(-5.37%)과 유틸렉스(-5.15%)의 주가도 5% 이상 하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