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7-13 06:02 (토)
박카스와 함께하는 국토대장정, 24일 대단원
상태바
박카스와 함께하는 국토대장정, 24일 대단원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12.07.2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카스와 함께하는 ‘제15회 대학생 국토대장정(행사위원장 동아제약 강신호 회장)’이 24일, 20박 21일간 580.6km의 긴 여정을 끝내고 올림픽공원 한얼 광장에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날 완주식에는 동아제약 강신호 회장과 김원배 사장, 행사 자문위원인 김남조 시인, 김낙회 제일기획 대표이사, 참가대원 부모 180여명 등이 참석했으며, 144명 참가자 중 139명의 완주자들에게는 완주패가 수여됐다.

행사위원장인 동아제약 강신호 회장은 “포기하고 싶은 순간 순간의 고비를 잘 이겨내고 오늘 건강한 모습으로 이 자리에서 선 대원 여러분이 참으로 대견하다”고 치하하며 “이제 여러분도 앞으로 몇 년 안에 사회에 진출하게 되는데, 사회생활을 하며 어려움을 겪을 때마다 대장정에서의 경험을 토대로 그 순간을 슬기롭게 이겨 나가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내 몸 안의 정열을 찾아내자!’ 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 참가한 대원들은 지난 4일 전라남도 여수 예울마루 분수광장에서 출정식을 시작으로 20박 21일간 순천, 정읍, 군산, 공주, 천안, 안성, 성남을 거쳐 종착지인 서울 올림픽공원 한얼광장까지 총 580.6km의 국토를 종단했다.

1998년에 처음 선보인 후 올해로 15회째인 ‘박카스와 함께하는 대학생 국토대장정’은 국토대장정의 원조로 불리며 지난 15년간 총 2137명이 참가했다.

이를 통해 걸은 누적 코스 길이는 총 9457.5km로 이는 한반도 전체(약1,100km)를 약8회 이상 종단할 수 있는 거리다.

한편, ‘박카스와 함께하는 대학생 국토대장정’ 행사는 풍요롭고 안정된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젊은이들이 고난과 역경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자 ‘도전’과 ‘열정’을 상징하는 문화코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