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1-01-28 21:18 (목)
의협, 오송 제2회관 건립 위한 투자계약 체결
상태바
의협, 오송 제2회관 건립 위한 투자계약 체결
  • 의약뉴스 강현구 기자
  • 승인 2019.09.20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오송2단지) 계약...3년간 140억원 투자 계획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정부 세종청사와 밀접한 오송지역 제2회관 건립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의협은 최근 충청북도의사회관에서 한국산업단지공단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오송2단지)와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지난 4월 28일 의협 제71차 정기대의원총회에서 제2회관 건립을 위한 오송바이오밸리 부지 매입을 추진키로 의결함에 따라 이뤄졌다.

의협은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에 2019년부터 2021년까지 140억원을 투자해 연면적 6680㎡(2020평), 건축면적 3691㎡(1117평) 규모의 오송 제2회관을 건립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의협은 계약체결에 앞서 충북도청 이시종 도지사를 만나 성공적인 오송 회관 건립을 위한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최대집 회장은 “오송 부지는 지리적으로 복지부 등 보건의료관련 부처들이 인접해 있고, 전국 의사들이 왕래하기에 수월한 사통팔달의 중심 지역”이라며 “이 점을 최대한 살려 전 회원 대상 연수교육이나 학술대회 개최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 회장은 “오송 제2회관을 통해 회원 권익 증진과 협회 발전을 도모하고 의협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2전했다.

또한 박홍준 회관신축위원장은 “현재 부지 허가조건이 연구시설 등으로만 제한돼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활용도를 보다 높이기 위해서는 허가사항의 변경이 필요하다”며 “의협이 오송 부지를 다각도로 이용할 수 있도록 허가조건 완화 등을 비롯한 방안 모색에 충북도가 적극 나서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