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3-28 16:12 (토)
건보공단 만난 약사회 “의약품 안전용기 보상기전 필요” 당부
상태바
건보공단 만난 약사회 “의약품 안전용기 보상기전 필요” 당부
  • 의약뉴스 김홍진 기자
  • 승인 2020.02.25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의약단체장 신년 간담회...의약품 용기 및 포장 개선 필요성 공감
▲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은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의약품 안전용기에 대한 보상기전 필요성과 함께 약제비 절감을 위해 공단-약사회가 협력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의견을 전달했다.
▲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은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의약품 안전용기에 대한 보상기전 필요성과 함께 약제비 절감을 위해 공단-약사회가 협력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의견을 전달했다.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이 국민건강보험공단을 방문, 김용익 이사장과 신년 간담회 자리를 가졌다.

김 회장은 의약품 안전용기에 대한 보상기전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개진하고 약제비 절감을 위해 보험공단과 약사회가 함께 노력하는 방안을 마련하자는 의견을 전달했다.

이에 대해 김 회장은 “국가는 의약품 생산에 있어 유의미하게 안전성을 높이는 부분에 대해서는 그 보상기전이 만들어져야 한다는 것에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당뇨소모성재료 등 요양비 급여와 금연사업과 관련한 청구시스템과 다제약물 관리사업 등에 대해 상호 공유했다.

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최근 코로나19 확대에 따른 보건의료인력의 노고에 감사하며, 의약품의 안전용기 및 포장형태 개선 등 필요성에 대해 공감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 박인춘 부회장, 유옥하 보험이사, 이광민 정책기획실장이 참석하고,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 강청희 급여상임이사, 정해민 급여보장선임실장, 박종헌 급여전략실장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