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6-06 06:08 (토)
“정신건강복지법 개정 시도 철회하라”
상태바
“정신건강복지법 개정 시도 철회하라”
  • 의약뉴스 신승헌 기자
  • 승인 2019.02.08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이 8일 오후 주최한 ‘임세원 법 입법 공청회’가 시작도 하기 전에 고성으로 얼룩졌다.

이날 공청회는 ‘정신건강복지법’ 개정을 중심으로 정신질환자들이 차별 없이 쉽게 치료받을 수 있는 지원 체계 마련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정신장애와인권 파도손’ 등으로 구성된 ‘정신건강서비스 정상화 촉구 공동대책위원회 소속 단체들은 “임세원 교수와 유가족 뜻에 반하는 (법률개정 시도를) 철회하라”, “정신장애인도 지역사회에서 살고 싶다”고 외치는 등 공청회 개최 자체를 강하게 반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