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1-23 12:06 (목)
과공비례 過恭非禮
상태바
과공비례 過恭非禮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18.08.30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공비례 過恭非禮

-過 지날 과

-恭 공손할 공

-非 아닐 비

-禮 예도 례

지나친 공손은 오히려 예에서 벗어난다는 의미다.

안해도 될 정도인 것을 굳이 격식을 차리고 얌전을 떠는 것도 이에 해당할 것이다.

뭐든지 적당히 하는 것이 좋다. 중용은 이런 때 사용해도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