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6-15 22:14 (토)
한국제약협회 남아시아 구호의약품 전달
상태바
한국제약협회 남아시아 구호의약품 전달
  • 의약뉴스
  • 승인 2005.01.2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생제, 진통소염제 등 180품목... 37개 제약사 참여
한국제약협회(회장 김정수, 이사장 이장한)가 국제보건의료발전재단을 통해 남아시아 재난지역에 18억8천만원에 상당하는 구호의약품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의약품은 한미약품의 세포탁심, CJ의 미크신주, 동아제약 비스타마이신, 종근당 메가로신, 대웅제약의 쿠울펜과 같은 항생제, 진통소염제 등 180개 품목으로 한미약품, 청계제약, 동광제약, 경동제약, 초당약품, 동화약품, 일양약품, 한국아스트라제네카, 대한약품, 한국슈넬제약, CJ, 환인제약, 한국메디텍제약, 현대약품, 대화제약, 영풍제약, 일동제약, 삼아약품, 제일약품, 동아제약, 삼진제약, 서울제약, 안국약품, 진양제약, 태림제약, 종근당, 녹십자, 신신제약, 삼성제약, 삼일제약, 대웅제약, 글락소스미스클라인, 국제약품, 동인당제약, 대신제약, 코오롱제약, 한국유나이티드제약 등 37개 제약회사가 참여했다.

한편 제약협회는 지난 4일에도 남아시아 지역 재해지역에 2,800여 만원의 구호의약품을 긴급 지원한 바 있다.

의약뉴스 박미애 기자(muvic@newsmp.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