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6-18 06:03 (화)
제약협회, 수해지역 구호의약품 지원
상태바
제약협회, 수해지역 구호의약품 지원
  • 의약뉴스
  • 승인 2003.09.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회 경상남북도 도청에 전달, 제약사 수재성금지원도 줄이어
제약협회의 구호의약품 지원사업이 국내외에 좋은 결실을 맺고 있다.

제약협회는 24일 태풍 매미로 피해를 입은 경상남북도 수재민과 수해지역 봉사단에 살균·살충제, 피부연고제, 감기약, 영양제 등 5,600만원 상당의 의약품을 지원했다.

지역별로는 경상남도에 29개사 67품목 2,800만원 상당 의약품을, 경상북도에 29개사 65품목 1,500만원 상당 의약품을, 봉사단체에 24개사 39품목 1,300만원 상당 의약품을 각각 지원했다.

제약협회는 보건복지부 태풍피해지역 의약품 수요조사에 따른 지역별 의약품 요청목록이 접수되는 대로 2차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지원은 2003년 제약협회 인보사업을 위해 43개 제약사에서 지원한 의약품 중에서 이루어진 것이다.

43개 제약사는 경남, 경동, 국제, GSK, 근화, 대우약품, 대웅, 대원, 동광, 동국, 동성, 동아, 동인당, 동화, 보령, 삼성, 삼아, 삼익, 삼천당, 녹십자상아, CJ, 안국, 에이치팜, LGLS, 유유, 유한, 일동, 일양, 제일, 종근당, 중외, 진양, 코오롱, 태평양, 한국메디텍,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한국유니온, 한국파마, 한독, 한미, 한일, 현대, 환인 등이다.

한편 24일 현재 제약협회에 접수된 각 제약사별 태풍피해 수재민 성금지원 내역은 다음과 같다.

국보제약 부산시 27개 보건소에 1억 1,500만원 상당 의약품, 동아제약 MBC에 6,000만원(1,000만원 상당 의약품 포함), 한국노바티스 KBS에 6,000만원, 유한양행 동아일보에 5,000만원, 한미약품 재해구호협회에 4,000만원 상당 구호품, 경동제약 조선일보에 2,467만원(피해직원에 800만원 별도지원), 부광약품 KBS에 2,000만원, 한림제약 MBC에 1,020만원, 태준제약 MBC에 1,000만원, 화일약품 매일경제에 1,000만원, 하나제약 KBS에 1,000만원, 대원제약 KBS에 1,000만원, 진양제약 매일경제에 8,610만원, 대한약품 KBS에 500만원 등이다.

제약협회의 해외 구호의약품 지원사업과 관련 김정수 회장은 26일 쿠마라퉁가 스리랑카 대통령으로부터 구호의약품 지원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전쟁난민과 빈민국에 구호의약품을 적극 지원해온 제약협회는 지난 7월 동국대 해외의료봉사단에 의약품을 지원한 바 있다.



의약뉴스 이현정 기자(snicky@newsmp.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