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1-01-24 22:07 (일)
대한당뇨병학회, 제 5회 2030 캠프 개최
상태바
대한당뇨병학회, 제 5회 2030 캠프 개최
  • 의약뉴스 최봉영 기자
  • 승인 2008.05.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대 젊은 당뇨인을 위한 당뇨병 캠프가 개최된다.

대한당뇨병학회(이사장 최동섭)가 주최하고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노보노디스크가 후원하는 이 캠프는 6월 27일(금)부터 6월 29일(일)까지 강원도 횡성의 숲체원에서 진행된다.

2030캠프는 젊은 당뇨인들에게 알맞은 집중 교육과 치료에 대한 동기 부여를 위해 대한당뇨병학회에서 매년 개최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당뇨병 환자 중에서도 관리에 소홀하기 쉬운 젊은 당뇨병 환자들에게 효과적인 질병 관리 교육을 받을 수 있는 당뇨병 교육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5회째를 맞고 있다.

캠프 기간 동안 우리나라의 당뇨병 분야의 권위자들로 구성된 당뇨병 전문의, 간호사, 영양사, 사회복지사 등이 함께 참여해 당뇨병의 혈당조절 및 관리, 인슐린 주사법 외에도 질병 관리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재미있게 전달한다.

특히 당뇨병 환자들과의 1:1 개인 상담 시간은 물론 ‘내 뜻 세우기’, ‘웃음 치료’, ‘여가를 찾아서’, ‘도전 골든벨’, ‘축제의 밤’ 등 젊은 참가자들을 위한 즐겁고 유익한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이번 2030 캠프의 진행을 맡은 정춘희(캠프 소위원회 위원장, 연세대학교 원주의대) 교수 는 “2030 캠프는 젊은 당뇨인들이 함께 어려움을 나누고 정보를 교류하는 교육의 장”이라며 “그동안 일선 진료 현장의 특성상 이루어지기 어려웠던 당뇨병의 단계적 집중 교육과 1대1 상담을 마련해 참가자들의 당뇨병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각 개인의 당뇨병 치료의 해법을 찾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 캠프를 후원한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파브리스 바스키에라 사장은 “최근 젊은 당뇨병 환자가 증가하는 가운데, 2030 캠프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젊은 당뇨 환자들에게 효과적인 혈당 관리는 물론 건강한 미래를 설계하는 값진 기회가 되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히며, “당뇨병 치료 분야에 리더십을 갖고 있는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이처럼 의미있는 교육 프로그램에 함께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2030캠프는 20~30대 당뇨병 환자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2박 3일간 진행되는 캠프   참가비는 3만원으로, 6월 14일까지 담당주치의, 당뇨병 교실로 신청서를 제출하거나 대한당뇨병학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은 후 이메일 또는 팩스로 송부하여 참가신청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