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1-22 06:30 (수)
비행 아이들 납중독 많아
상태바
비행 아이들 납중독 많아
  • 의약뉴스
  • 승인 2003.01.0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행아이들 가운데 상당수는 납중독 상태인 것으로 조사됐다. 체내에 납이 많이 축적될 수록 비행 가능성이 커진다는 것.

미 피츠버그 대학 아동정신과 허버트 니들먼 박사는 의학전문지 신경중독학 최신호에 이같은 내용을 발표했다.

니들먼 박사는 소년법원에서 유죄판결을 받은 200명의 청소년을 대상으로 뼛속의 납농도가 일반 고등학교에 다니는 학생에 비해 엄청나게 높게 나왔다고 주장했다.

즉, 비행청소년은 납 농도가 11피피엠으로 일반학생의 1.5피피엠에 비해 7배 이상 높게 나왔다. 납 중독이 아이들의 지능저하를 가져온다는 사실은 널리 알려졌으나 비행과 연관이 있다는 사실이 이번에 처음으로 밝혀졌다.


백인 기자(backin@newsmp.com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