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7-13 06:02 (토)
BMS 소틱투, 건선 환자 전신 치료 이력 무관 임상적 이득 제공
상태바
BMS 소틱투, 건선 환자 전신 치료 이력 무관 임상적 이득 제공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24.06.25 12:0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OETYK PSO-1 임상 사후 분석...치료 유무ㆍ생물학적제제 노출 이력 영향 없어

[의약뉴스] BMS의 경구용 소틱투(성분명 듀크라바시티닙)가 전신 치료 이력이나 생물학적제제 노출 이력에 상관없이 판상 건선 환자에게 임상적 이득을 제공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최근 Dermatology and Therapy에는 중등도~중증 성인 판상 건선 환자 666명을 대상으로 소틱투를 평가한 3상 임상, POETYK PSO-1의 사후 분석 결과가 게재됐다.

이 연구에 참여한 환자들은 건선이 체표면적의 10% 이상, 건선면적 및 중증도지수(Psoriasis Area and Severity Index, PASI) 12점 이상, 의사의 전반적인 평가 점수(static Physician Global Assessment, sPGA)가 3점 이상이었다.

▲ BMS의 경구용 소틱투(성분명 듀크라바시티닙)가 전신 치료 이력이나 생물학적제제 노출 이력에 상관없이 판상 건선 환자에게 임상적 이득을 제공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 BMS의 경구용 소틱투(성분명 듀크라바시티닙)가 전신 치료 이력이나 생물학적제제 노출 이력에 상관없이 판상 건선 환자에게 임상적 이득을 제공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연구의 1차 평가변수는 임상 16주차 시점의 PASI 75 반응률(기저시점 대비 PASI 점수 75% 이상 개선)과 sPGA 점수가 기저시점 대비 2점 이상 개선되며 0(완전히 깨끗함) 또는 1(거의 깨끗함)을 달성한 환자 비율로 정의했다.

이 가운데 앞서 POETYK PSO-1 연구에서는 16주차 PASI 75 반응률이 소틱투 투여군에서 58.4%로 아프레밀라스트군의 35.1% 및 위약군 12.7%과 비교해 유의미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모두 p<0.0001).

또한 소틱투 투여군의 sPGA 0/1 달성 비율도 53.6%로 아프레밀라스트군의 32.1% 및 위약군 7.2%보다 유의하게 높은 것으로 보고됐다.(모두 p< 0.0001)

이 가운데 Dermatology and Therapy에 게재된 사후 분석은 소틱투 군에 배정돼 지속적으로치료를 받은 환자와, 아프레밀라스트군에 배정돼 24주 이상 치료를 받은 이후 반응이 충분하지 않아 소틱투로 전환한 환자에서 누적 임상적 이득률을 이전 치료 이력에 따라 평가했다.

분석 결과, 52주 이상 경과한 후 소틱투군의 누적 PASI 75 반응률과 sPGA 0/1 달성률이 57.3%와 50.2%로 모두 50%를 상회, 아프레밀라스트군의 38.2%와 31.9%를 크게 상회했다.

아프레밀라스트 대비 소틱투군의 누적 임상적 이득비는(cumulative clinical benefit ratio)는 각각 1.50과 1.58로 집계됐다.

이러한 양상은 이전에 전신 치료 이력이 있는 환자와 없는 환자에서 일관된 경향을 보였다.

먼저 이전에 전신 치료 이력이 있는 환자에서는 소틱투군의 누적 PASI 75 반응률과 sPGA 0/1 달성률이 51.7%와 43.7%로 아프레밀라스트군의 38.0%와 25.3%를 상회, 누적 임상적 이득률은 각각 1.36과 1.73으로 집계됐다.

이전에 전신 치료 이력이 있는 환자에서는 소틱투군의 누적 PASI 75 반응률 sPGA 0/1 달성률이 각각 60.0%와 51.9%로 역시 아프레밀라스트군의 48.1%와 33.5%를 크게 상회, 누적 임상적 이득률이 각각 1.57과 1.55로 보고됐다.

나아가 이 같은 양상은 생물학적 제제 치료 이력이 있는 환자와 없는 환자에서도 일관된 경향을 보여 PASI 75 반응률과 sPGA 0/1 달성률에 있어 아프레밀라스트군 대비 소틱투군의 임상적 이득률은 생물학적제제 치료 이력이 없는 환자에서 각각 1.32와 1.48, 생물학적제제 치료 이력이 있는 환자에서는 1.82와 1.90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동운 2024-06-28 21:11:42
약을구할수있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