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6-18 17:24 (화)
아니벌써 단풍 들었네-밝은 날을 기다리며
상태바
아니벌써 단풍 들었네-밝은 날을 기다리며
  • 의약뉴스 이순 기자
  • 승인 2024.05.22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뉴스]

▲ 제철이 아니어도 단풍을 보니 반갑다.
▲ 제철이 아니어도 단풍을 보니 반갑다.

아니벌써

단풍이 들었네

푸른잎 붉게 물들어

놀라운 눈길 거기에 머무네.

요 며칠 일교차 심해

나무는 제철 잊었나.

김창완의 ‘아니벌써’가

생각나는 그런 밝은 날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