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7-17 19:27 (수)
다행이다, 찔레를 보고- 봄을 보낼 수 있어
상태바
다행이다, 찔레를 보고- 봄을 보낼 수 있어
  • 의약뉴스 이순 기자
  • 승인 2024.05.02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뉴스]

▲ 찔레를 보지 않고, 냄새를 맡지 않고 봄을 그냥 보낼 수는 없다.
▲ 찔레를 보지 않고, 냄새를 맡지 않고 봄을 그냥 보낼 수는 없다.

찔레꽃을 보지 않고 봄을 넘길수는 없다.

찔레가 없는 봄은 주인공의 생사가 달린 페이지를 읽지 않고 건너뛰는 것과 같다.

찔레는 꽃 자체도 사랑스럽지만 그 향기를 한 번 맡으면 평생 잊을 수가 없다.

뇌수에 박혀 찔레하면 바로 그 냄새가 강하게 비수처럼 찔러 들어온다.

장미향이 좋다고하지만 어찌 토종 찔레꽃향만 할까.

다행이다. 

누군가 무리한 벌목으로 올해는 글렀다, 했는데 다른 곳에서 찔레를 찾았다.

간절히 원하면 간혹 이루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