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4-15 12:35 (월)
서로 미루다 보니- 태양이 차지한 놀이터
상태바
서로 미루다 보니- 태양이 차지한 놀이터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22.12.08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뉴스]

▲ 놀이터에 눈이 내렸다. 하얀 눈은 결국 태양의 것이 됐다.
▲ 놀이터에 눈이 내렸다. 하얀 눈은 결국 태양의 것이 됐다.

누가 먼저 미끄러질지 고민입니다.

하얀 눈 차마 쓸어내릴 수 없었나 봐요.

네가 먼저다, 서로 미루다가

반짝 떠오른 햇살에 양보했지요.

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