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2-24 02:06 (토)
이런 날에는- 가만히 꽃에게 다가가야 합니다
상태바
이런 날에는- 가만히 꽃에게 다가가야 합니다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22.11.16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뉴스]

▲ 이런 날에는 손을 펴고 가만히 꽃과 접촉을 시도해 봅니다. 가는 계절을 그리워 하면서요.
▲ 이런 날에는 손을 펴고 가만히 꽃과 접촉을 시도해 봅니다. 가는 계절을 그리워 하면서요.

늦가을입니다.

소설이 바짝 다가왔죠.

도시의 단풍도 끝물입니다.

더구나 비도 내렸죠.

겨울은 바짝 다가왔습니다.

정오 무렵 햇살은 따사롭고

마지막 힘으로

꽃은 보랏빛을 선사하죠.

축복받은 날입니다.

이런 날에는 손을 벌려야죠.

꽃과 인간의 교감.

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