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1-12-04 06:02 (토)
엊그제 일은 잊어야-체감온도 유지하는 방법
상태바
엊그제 일은 잊어야-체감온도 유지하는 방법
  • 의약뉴스 이순 기자
  • 승인 2021.11.2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폭포수다. 여름날의 시원함은 잊는게 좋다. 대신 감기 조심하세요~!. 덕담을 하자.
▲ 폭포수다. 여름날의 시원함은 잊는게 좋다. 대신 감기 조심하세요~!. 덕담을 하자.

추운 날 몸을 숙이는 것은 본능이다.

불어오는 바람을 피해야

그나마 체감온도를 유지할 수 있다.

이때 깊은 산 높은 골에서

폭포수가 그야말로 폭포처럼

쏟아지면 무조건 피해야 한다.

어이, 시원하다 했던 말이

불과 엊그제 같다고 해도

이제는 잊어야 한다.

영하에 폭포수는 가까이하기엔

너무 먼 당신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