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1-04-17 06:23 (토)
꽃이 필 무렵-퀸오브로즈를 기다리며
상태바
꽃이 필 무렵-퀸오브로즈를 기다리며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21.04.07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처럼 거창한 이름을 본적 있나요. 무려 장미의 여왕입니다. 과연 그런지 꽃피면 달려와서 보려고요.
▲ 이처럼 거창한 이름을 본적 있나요. 무려 장미의 여왕입니다. 과연 그런지 꽃피면 달려와서 보려고요.

이처럼 거창한 이름 오랜만이죠.

장미만 해도 대단한데 거기다 퀸까지 붙었어요.

가시가 달린 이 식물의 이름은 퀸오브로즈입니다.

장미의 여왕이라니요.

얼마나 대단하면 그런 이름이 붙었을까요.

설명을 보니 일단 꽃이 보통 장미보다 월등히 크고요.

거기에 모양까지 좋은 겹꽃이랍니다.

중심에서 끝으로 갈수록 흰빛에서 분홍으로 변한다나요.

기다리는 이유가 또 하나 생겼습니다.

꽃이 필 무렵 득달 같이 달려와 봐야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