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1-04-23 16:32 (금)
눈 녹은 후의 풍경- 이상한 나라의 조형물 아냐
상태바
눈 녹은 후의 풍경- 이상한 나라의 조형물 아냐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20.12.21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운석인가, 절대 그럴일 없다고 여기면서 멀리서부터 다가갔지요. 누군가 눈사람을 만들었나 봅니다. 눈은 녹고 흙만 남았네요. 눈을 뭉치며 행복했을 누군가를 생각하니 마음이 조금은 훈훈해 집니다.
▲ 운석인가, 절대 그럴일 없다고 여기면서 멀리서부터 다가갔지요. 누군가 눈사람을 만들었나 봅니다. 눈은 녹고 흙만 남았네요. 눈을 뭉치며 행복했을 누군가를 생각하니 마음이 조금은 훈훈해 집니다.

제 몸보다 큰 그림자가 생겼네요.

멀리서 보고 이상해서 다가갔습니다.

운석이라도 떨어졌나, 하고요.

그렇다면 아닌 밤중에 횡재입니다.

그럴 가능성 1도 없었지만 그래도 가보는데요.

무언가 골똘히 생각해 보니 눈사람입니다.

눈은 없고 흙만 남았네요.

눈 녹은 평화, 새해에는 그런 날을 기대해 보죠.

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