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0-09-23 00:03 (수)
대추의 향기- 풍년가 한 번 불러보자
상태바
대추의 향기- 풍년가 한 번 불러보자
  • 의약뉴스 이순 기자
  • 승인 2020.07.17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추꽃향이 예사롭지 않다. 무더기로 피어나서 근처에 가면 코가 비명을 지른다. 이런 냄새 오랫만이야. 꽃이 많으니 열매도 많으렷다. 지난해 못한 것 까지 벌충하려 드는가. 미리 풍년가 한 번 불러보자.
▲ 대추꽃향이 예사롭지 않다. 무더기로 피어나서 근처에 가면 코가 비명을 지른다. 이런 냄새 오랫만이야. 꽃이 많으니 열매도 많으렷다. 지난해 못한 것 까지 벌충하려 드는가. 미리 풍년가 한 번 불러보자.

올해는 풍년인가 보다.

지난해는 흉년이었다.

열매는 제법 달렸으나 잘 영글지 않았다.

기후 탓이 제일 크다.

가지치기도 소홀히 했다.

지금까지는 좋다.

기후도, 잘린 가지도 잘 나왔다.

꽃향기도 어느 해보다 진하다.

대추의 대풍은 기대할만하다.

얼씨구나 지화자, 풍년가 신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