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0-08-15 08:29 (토)
묵자비염墨子悲染
상태바
묵자비염墨子悲染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20.07.01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墨 먹 묵

-子 아들 자

-悲 슬플 비

-染 물들 염

직역을 하면 묵자가 실을 보고 울었다는 뜻이다.

이는 사람의 성품이 습관에 따라 바뀌는 것에 대한 비유이다.

그 사람이 처한 환경이나 반복되는 습관에 따라 악해지기도 하고 착해지기도 한다는 것.

앞서 실은 하얀 실을 가리킨다.

하얀색은 거기에 어떤 색을 입히느냐에 따라 다양한 색이 나올 수 있다.

한편 묵자는 전국시대 사상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