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0-07-06 23:05 (월)
심평원, 보건의료 지식정보 한 곳에 모은 홈페이지 오픈
상태바
심평원, 보건의료 지식정보 한 곳에 모은 홈페이지 오픈
  • 의약뉴스 신승헌 기자
  • 승인 2020.06.30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식공유ㆍ확산시스템 ‘HIRA OAK Repository’ 구축 완료...7월 1일 공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기관에서 생산하는 보건의료 지식정보를 국제표준에 맞게 수집, 보존, 공유, 확산할 수 있도록 이용자 기반의 ‘HIRA OAK Repository(이하 리포지터리)’를 7월 1일(수) 오픈한다.

리포지터리 홈페이지 주소는 ‘repository.hira.or.kr’다.

▲ HIRA OAK 리포지터리 홈페이지 메인화면.
▲ HIRA OAK 리포지터리 홈페이지 메인화면.

심평원 리포지터리는 심사평가원에서 생산하는 모든 지식 자산을 수집하고 축적해 전 세계 이용자들이 자유롭게 접근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만든 홈페이지다.

심평원은 2019년 국립중앙도서관의 ‘OAK 국가지식 정보구축 및 확산 사업’의 일환인 OAK국가리포지터리 보급기관으로 선정돼 2020년 6월 기관 리포지터리 구축을 완료했다.

리포지터리에 등록된 자료는 국립중앙도서관의 OAK 리포지터리와 연동되고, 구글 스칼라 등 외부 학술 검색 엔진 및 각종 포털에서 검색이 가능하며 원스톱으로 원하는 자료의 원문을 다운로드할 수 있다.

리포지터리는 연구자, 대학생, 일반인 등 누구나 손쉽게 정보를 습득하고 연구 및 활동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다.

지식정보에 대한 저자별, 발행일별 등 다양한 조건으로 검색이 가능하고, SNS(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및 컬렉션 구독, 메타데이터의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현재, HIRA OAK Repository에는 심사평가원에서 생산하는 건강보험제도, 보건의료정책과 관련된 대표적인 연구성과 및 지식정보 원문파일 약 1570건이 등록돼 있다.

대표적으로 연구보고서, 정기간행물, 통계자료, HIRA이슈, 빅데이터브리프 등이 등록 돼 있다.

송재동 심사평가연구소장은 “HIRA OAK Repository는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은 심사평가원이 보건의료분야에서 선제적이며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온 발자취가 담겨 있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 생산되는 연구보고서는 영문초록을 포함토록 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심사평가원이 보건의료 정보의 허브기관으로서 리포지터리가 그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