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6-20 20:13 (목)
제일병원, 그랜드오픈 통해 제2의 도약 선언
상태바
제일병원, 그랜드오픈 통해 제2의 도약 선언
  • newsmp@newsmp.com
  • 승인 2009.12.10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전문종합병원 제일병원(원장 목정은)이 오늘 9일 개원 46년에 맞춰 그랜드오픈을 선언하고 초일류여성전문병원으로의 도약을 시작한다.

제일병원은 지난 2006년 12월 ‘새희망 비전 2013 마스터플랜’을 선포한 이후 3년 만에 환자중심의 최고급 진료환경 개선공사를 모두 마무리 짓고 새롭게 변신한 제일병원을 대외적으로 공식 선보였다.

병원측은 과감한 투자를 통해 단기간 내 △여성암센터 신축을 비롯해 △본관 병실 △주산기센터 및 부인종양센터, 부인내시경센터 등 각 과 외래진료실 △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전공의 교육수련관 △교수연구동 등 병원의 모든 하드웨어를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시킨 일은 이례적이라고 소개했다.

올해 초 개원한 국내 최초의 여성암센터는 여성의 생애주기별로 발생하는 특수 암만을 집중적으로 진단, 치료, 관리하는 전문센터로 암센터의 무한경쟁시대에 여성전문병원으로서의 경쟁력을 극대화시키고자 건립했다.

전문병원으로서는 파격적으로 특수부위 암치료를 위해 선형가속기(LINAC), 양전자방출 단층촬영기(PET-CT), 감마카메라(G-CAMERA), 64채널 초정밀 컴퓨터 단층촬영기(64CH MD-CT), 유방암 전용 감마스캔(BSGI), 자기공명영상기기(MRI) 등 최첨단 의료장비를 새롭게 도입하는 등 진료부터 검사·진단, 치료가 단 한 번에 이뤄질 수 있도록 원스톱 진료시스템을 갖췄다.

또한 최근에는 본관 리모델링 공사를 완료하고 호텔같이 쾌적한 환경 친화적 입원진료시스템을 구현한 250개의 병실을 새롭게 오픈했다.

새롭게 오픈한 병실은 세심한 여성의 눈높이에 맞춰 환자의 편의와 안정성을 최우선으로 개선하였다.

환자들의 편의를 위해 8인실을 포함한 모든 병실에 화장실을 비치했으며 천정형 팬코일과 슬라이딩 도어를 도입함으로써 병실 공간을 최대한 확보했다. 병실 내 인테리어 역시 쾌적하고 고급스런 이미지로 꾸몄다.

이 외에 설비 및 전기시설 교체로 인한 안전상의 위험성 제거, 병동의 위생 상태 개선, 휴게 공간 확보, 2인실 전동침대와 42인치 TV 설치, 전 병실 인터넷 라인 구축 등 병동의 전체적인 기능을 선진화시켰다.

여성암센터 신축과 병실 리모델링 외에도 △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을 비롯한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주산기센터, 부인종양센터, 부인내시경센터와 각 종 검사실 등 모든 병원시설을 고객 눈높이 맞춰 고급스럽고 품격있게 디자인하고 진료시스템을 선진화함으로써 환자들이 보다 편안하고 쾌적하게 진료 받을 수 있도록 총체적으로 새 단장 했다.

특히, 제일병원은 진료 외에도 의료진들의 교육 및 연구도 함께 활성화시키고자 △전공의 수련관과 △교수연구동을 새롭게 신축하는 등 병원의 핵심 기능인 진료, 교육, 연구의 균형 있는 발전을 위한 계획적인 투자를 통해 병원의 안정적 기반을 다져나가고 있다.

목정은 병원장은 “이번 그랜드 오픈 선포는 과거 제일병원의 낡고 관성화된 의식과 비효율적인 조직을 과감히 청산하고 앞으로 다가올 새 시대 요구에 맞춰 의료시스템을 선진화시키고 고객서비스를 개혁해 나가겠다는 선언적 의미의 담고 있다”며 “최고를 지향해 온 제일병원은 여성의 토탈케어를 실현해 나가며 앞으로 세계를 향해 더 큰 꿈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목정은 병원장을 비롯한 이재곤 제일의료재단 이사장, 전귀권 중구 부구청장, 중구의회 양동용 위원장 등 500여 명의 내외빈이 참석할 예정이다.

그랜드오픈 컷팅을 시작으로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에 이어 여성산악인 오은선 대장의 홍보대사 위촉패 수여식이 있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