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6-03 00:57 (수)
5년 간 서울지역 성형외과의원 101개소 증가...강남 최다
상태바
5년 간 서울지역 성형외과의원 101개소 증가...강남 최다
  • 의약뉴스 김홍진 기자
  • 승인 2019.11.21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9월 기준 서울지역 내 성형외과 분포도.

2014년 9월부터 2019년 5월까지 5년 간 서울지역 성형외과 의원이 101개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보건의료빅데이터시스템에 따르면 2019년 9월 기준 서울지역 성형외과는 총 535개소로 5년 전 인 2014년 동기(434개소)보다 101개소 늘어났다.

가장 많은 성형외과가 운영중인 지역구는 강남으로 강남은 5년 새 82개소가 늘어나 현재 401개 성형외과가 운영중이다. 이는 서울지역 전체 성형외과의 74.9%에 달하는 수치다.

뒤를 이어 성형외과가 많이 운영 중인 곳은 서초구(73개소)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