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1-20 12:49 (월)
순박경언 脣薄輕言
상태바
순박경언 脣薄輕言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19.08.14 0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脣 입술 순

-薄 엷을 박

-輕 가벼울 경

-言 말씀 언

입술이 가벼운 사람은 말이 경박스럽다는 뜻이다.

함부로 지껄이고 조심하지 않는 사람에게 쓸 수 있는 표현이다.

그런데 요즘은 이런 사람들이 도처에 있어 안타까움을 더해 준다.

말은 천금 만큼의 값어치가 있다고 했다.

내뱉는 말은 신중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