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1-23 12:06 (목)
타상하설 他尙何說
상태바
타상하설 他尙何說
  • 의약뉴스 송재훈 기자
  • 승인 2019.06.27 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他 다를 타

-尙 오히려 상

-何 어찌 하

-說 말씀 설

직역을 하면 다른 것을 말해서 무엇하랴 이다.

이는 한가지 일을 보면 나머지를 알 수 있다는 의미다.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긍정적인 표현이다.

(부정적인 의미로도 사용될 수 있음을 명심하라.)

이런 말을 듣는 사람은 인정받았다는 생각에서 마음이 뿌듯할 수 있고 그 반대일 수 있다.

긍정의 의미로 사용될 수 있도록 평소 몸가짐을 바르게 해야 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