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6-06 06:08 (토)
식약처, 소비자단체와 식·의약 안전정책 논의의 장 마련
상태바
식약처, 소비자단체와 식·의약 안전정책 논의의 장 마련
  • 의약뉴스 강현구 기자
  • 승인 2019.06.13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장 주재 12개 소비자단체장과 간담회 개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오는 13일 서울 로얄호텔에서 12개 소비자단체 대표와 함께 ‘소비자단체·식약처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간담회는 식·의약 안전정책을 설명하고 소비자단체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했다. 주요 내용은 ▲2019년 상반기 식·의약 업무 추진 실적 ▲하반기 업무계획 ▲소비자 단체와 주요정책 논의 등이다.
 
이 날 간담회에는 이의경 식약처장을 비롯해 주경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회장, 김천주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회장 등 12개 소비자단체(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 한국여성소비자연합, 소비자시민모임, 소비자교육중앙회, 한국부인회총본부, 소비자공익네트워크, 한국소비자교육원, 한국소비자연맹,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YWCA연합회, 대한어머니회중앙회) 대표들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이의경 처장은 “식약처가 추진하는 식·의약 안전정책에 소비자단체의 다양한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국민 눈높이에서 적극적인 소통을 해 나가겠다”며 “과학적 사실만 전달하는 일방적 소통을 지양하고, 국민정서와 문화적 맥락을 반영한 소통 거버넌스 확립을 위해 노력하는 한편, 사전위해예방과 긴급위기대응을 통해 식·의약안전을 지켜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