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5-30 11:33 (토)
강화도 석모도 보문사 가는길
상태바
강화도 석모도 보문사 가는길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19.06.10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를 타고 갔다.

30년도 넘었다.

지금은 차로 간다.

다리가 놓였다.

강화도 석모도 가는 길, 쉽다.

차들이 몰린다.

올 때가 걱정이다.

그래서 서둘렀다.

보문사부터 찍자.

기억을 되새겼다.

계단을 오를 때 좋았더랬다.

그런데 오늘은.

정숙, 숙연, '기도빨'은 아니다.

사람도, 시설도 너무 많다.

서둘러 올랐다 그렇게 내려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