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0-10-31 16:38 (토)
데이지 사랑
상태바
데이지 사랑
  • 의약뉴스 이병구 기자
  • 승인 2018.07.26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부러 심지 않아도, 누가 돌봐주지 않아도 잘도 자란다.

국화과에 속하는 작은 꽃 데이지다. 이름이 귀여워 기억을 더듬어 보니 위대한 게츠비가 사랑했던 여자의 이름도 데이지였다.

사랑할 만한 꽃이다. 나비가 따라 다니는 것은 당연하다. 기회를 엿본 나비는 꽃 주위를 선회하다 사뿐히 내려 않는다.

흰색과 노랑색 그리고 그와 비슷한 색이  한 폭의 그림을 그려 놓는다. 잠시 더위를 잊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