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6975 2077203
최종편집 2024-06-20 20:13 (목)
2005 한의학국제박람회 성료
상태바
2005 한의학국제박람회 성료
  • 의약뉴스
  • 승인 2005.08.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종 건강진단 및 강좌, 명상 체험관 등 구성
제7회 2005 한의학국제박람회(EXOM 2005)가 2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해 28일까지 7만 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폐막됐다.

‘한의학과의 만남, 미래의 희망’을 슬로건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한방과학을 기초로 한 의료기기ㆍ의약품ㆍ미용제품ㆍ건강보조식품ㆍ보건 바이오 제품 등 한의학병의원 포함 100여개 업체 250여개 부스로 구성됐다.

주제별 특별관을 구성해 체계적인 관람이 가능토록 한 가운데 특히 한방병원과 경희대 한의과대학 등에서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무료 건강검사 및 체질분석 등의 한방체험이 큰 호응을 받았다.

아울러 의료기기 업체들로 구성된 한방 의료기기관에서는 체성분 분석에서부터 스트레스 진단 및 치료, 안마기, 운동 치료기 등에 이르기까지 각 업체마다의 무료검진 및 체험 현장이벤트를 진행했다.

또한 사단법인 한국생약협회의 한방 약재약초 특별관과 경희대 한약학과를 중심으로 진행된 한방 약재관련 코너는 한약에 들어가는 여러 약재 및 약초의 종류와 쓰임새에 관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이 밖에 한국에 자생하는 GAP(Good Agricultural Practices 우수농산물재배관리규범) 인증 국산 한약재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홍보가 펼쳐지기도 했다.

한의학이라는 한국 전통의 의료법과 한지공예를 접목시킨 현장 이벤트 코너는 손쉽게 관람객들이 체험을 할 수 있어 많은 관람객들이 한지를 만드는 체험을 했다.

한편 25일에는 경희의료원 동서현진센터 주최로 이봉암 경희대의무부총장겸 의료원장, 유명철 동서신의학병원장 외 500여명이 참석한 제1회 동서협진임상세미나가 개최됐다.

이날 세미나에서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의 봉독과 항류마티스 약물의 병합 치료 효과’, ‘알레르기 비염환자의 한방치료 실태와 사상체질 분석’, ‘동서협진에서의 한방음악치료의 역할’이 좋은 반응을 얻었으며, 동서신의학병원 양ㆍ한방 협진 활성화의 청사진이 제시되기도 했다.

의약뉴스 김은주 기자 (snicky@newsmp.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